홈 홈 > 복지관소식 > 복지관 이야기

복지관 이야기

Total : (52 searched) , 3 / 3 pages
"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를 마치며" - 정옥희어르신
복지관 이야기
작성자
관리자  
( 2016-11-18 13:45:27, Hits : 379, Vote : 71)
홈페이지  http://www.jncsw.org/nadri
첨부이미지   KakaoTalk_20161127_154127448.jpg ( 67.9 KB ), Download 2
  KakaoTalk_20161127_154127813.jpg ( 89.5 KB ), Download 2
  KakaoTalk_20161127_154126741.jpg ( 176.7 KB ), Download 2
한국노인복지관협회공모사업으로 선정된 노인전문자원봉사“우울,자살예방 노년 행복컨설턴트사업"을 6월부터 11월까지 실시하고 호남권역 성과발표회를 진행하였습니다.
우리복지관에서는 자원봉사자로 활동하신 정옥희 어르신이 소감문을 발표하였습니다.
많은 사람들 앞에서 떨지 않고 멋지게 발표하신 우리 어르신이 자랑스러워 다같이 소감문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자 소감문-

화순 나드리노인복지관 정옥희 입니다.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자 참여시간이 저에게는 너무나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다른 어떤 자원봉사활동보다도 유익하고 보람있는 활동들 이었습니다. 우리 노년세대에 딱 맞는 우울 자살예방에 관심을 갖다보니 우리나라가 OECD 국가중 불행히도 세계 자살률 1위를 하고 있다는 것이 많이 부끄러웠습니다.

다행히도 저는 나드리노인복지관에서 많은 어르신들과 같이 프로그램도 참여하고 노인사회활동으로 진행하는 카페 사랑채에서 어르신들과 상담의 기회를 많이 가집니다.
처음에는 어색해서 말도 안하고 대꾸도 안하신 어르신들도 한번 두 번 인사를 하고 얼굴을 익히면 누군가 이야기상대를 기렸다는 듯이 자연스럽게 옛날 얘기며 속내를 하나 하나 이야기해 줍니다. 겉으로 봐서는 아무 근심걱정 없을 것 같은 어르신들도 마음에 근심 한가지씩은 다 가지고 있었답니다. 옛말에도 있지요.. 우산장수 아들과 짚신장수 아들이야기, 자식은 5살을 먹든 50살을 먹든 부모들에게는 가장 큰 걱정거리입니다.

일단 우리 노인들은 집에 있는 것보다는 밖에 나와 많은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이 우울이나 자살을 예방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나이가 들수록 입은 다물고 지갑은 열어서 친구를 많이 사귀는 것이 좋고 사람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본인에게 맞는 종교를 갖는 것도 좋은 방법 중의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에 참여하면서 캠페인과 수혜자와 함께하는 나들이가 특히 좋았으며 이 나이에도 내가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 그 자체가 나에게는 더 큰 기쁨과 보람이었습니다.

"노년이 행복하면 대한민국이 행복하다"는 말과 같이 우리노인들이 나이 먹었으니 대접 받는 시대는 이미 지났습니다. 그동안의 많은 경험과 지식들을 누군가에게 돌려준다면 우리 노년도 행복하지 않을까요?

노년행복컨설턴트란 제목처럼 나는 한번 더 다짐해 봅니다.
노년의 건강전도사로써 노년을 당당하고 아름답게 보낼 수 있도록 더 많은 나눔과 베품을 실천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어르신의 발표로 많은 어르신들이 호응하고 큰박수도 받았습니다.
앞으로도 더 많은 자원봉사활동을 기대합니다.


첨부 이미지 1-'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를 마치며' - 정옥희어르신
첨부 이미지 2-'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를 마치며' - 정옥희어르신
첨부 이미지 3-'노년행복컨설턴트 자원봉사를 마치며' - 정옥희어르신